602억원 규모 농림축산식품사업 신청 마쳐

산청시대 2021-04-15 (목) 11:33 28일전 161

910ba68f9694aadf39f3658a90eda610_1618454 

2022년 47개 사업‥전년비 56억원 늘어
농업 디지털화 등 농업구조 개혁 나서

산청군은 2022년도 농림축산식품사업으로 모두 47개 사업, 602억원을 경남도에 신청했다고 밝혔다.
농림축산식품사업은 농촌 구조개선을 통해 농업과 농촌발전을 도모하고 농가 소득증대에 기여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는 정부 지원사업이다.
군은 농업 디지털화 등 시대 흐름에 맞게 농업구조를 바꾸는 한편 산림자원을 활용한 임업 등을 확대하기 위해 47개 사업을 발굴·신청했다.
분야별로는 ▲농업·농촌분과 17개 사업에 238억원 ▲유통·원예분과 14개 사업에 43억원 ▲축산분과 2개 사업 27억원 ▲임업·산촌분과 11개 사업 83억원 ▲농업생산분과 3개 사업 211억원 등 모두 602억원이다.
이는 전년도 예산신청액 대비 56억원이 증액된 규모다. 산청군은 분야별로 전문성을 갖춘 심사위원으로 구성된 ‘산청군 농업·농촌 및 식품산업정책심의회’를 통해 2022년도 농림축산식품사업 예산신청 안 및 2021년도 주요 지원사업에 대해 사업의 타당성, 농정방향의 적합성 등 심도 있는 심의를 거쳐 사업을 선정했다.
이번에 신청한 사업들은 경남도와 농림축산식품부의 심의를 거쳐 확정되면 2022년도 사업비가 지원된다.

 


이전글  다음글  목록
정치
자치행정
선비학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