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리산 청정골 산청 알릴 유튜버 육성한다

산청시대 2022-06-09 (목) 10:38 5개월전 545

c5321d3c455657be78658662960babd8_1654738

산청군-경남 평생교육진흥원 주관
올해 20명 대상 크리에이터 양성
스마트폰으로 영상 촬영부터 편집

산청군이 동의보감촌 등 산청의 랜드마크를 널리 알릴 ‘유튜브 크리에이터’를 양성한다.
산청군은 평생학습 플랫폼 구축사업의 하나로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유튜브 크리에이터 양성과정(3기)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산청군은 지난해에도 주민들의 디지털 역량을 강화하고 제2의 직업 활동, 취미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2개 기수의 유튜브 크리에이터 양성과정을 운영, 40명의 수강생을 배출했다.
올해도 주민수요에 따라 상반기 3기 과정 20명을 추가로 모집, 반나절 만에 접수가 마감되는 등 호응도가 높다.
교육은 스마트폰 하나로 영상 촬영부터 편집까지 직접 설계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영상을 기획하는 단계에서부터 스마트폰을 이용한 촬영, 편집, SNS 업로드까지 유튜버로 활동하기 위한 기초과정을 약 10주에 걸쳐 진행할 계획이다.
특히 동의보감촌 등 산청의 랜드마크와 곶감, 딸기 등 특산품을 주제로 팀별 영상을 제작해 지역 홍보 역할도 수행한다는 구상이다.
하반기에는 1~3기 수강생 가운데 희망자를 대상으로 실습 위주의 심화 과정을 진행해 영상 제작 경험 등 실질적인 도움 더할 예정이다.
한편, 산청군은 지난 2020년부터 (재)경남도평생교육진흥원이 주관하는 시군 평생학습 플랫폼 구축사업에 참여하고 있으며, 해마다 1천여명의 주민을 대상으로 생애주기별 맞춤형 프로그램, 지역특화, 소외계층 지원 프로그램 등을 진행하고 있다.

 


이전글  다음글  목록
선비학당